좌욕·케겔운동, 전립선비대증 완화에 효과적

좌욕·케겔운동, 전립선비대증 완화에 효과적 - 출장안마 | 마라톤마사지 미분류

“나이 먹을수록 소변 보기가 힘들다.”

중년을 넘어선 남성이 노화를 실감하는 가장 대표적인 증상이다. 언제부터인가 소변 줄기 힘이 예전같지 않고, 화장실을 들락거리는 횟수가 잦아지면 ‘나도 이제….’ 하는 생각에 서글퍼진다. 하지만 중년 남성 누구에게나 생길 수 있는 증상이므로 체념할 필요 없다. 적극적으로 치료하고 생활습관을 개선하면 건강한 중·노년을 보낼 수 있다.

◇전립선비대증 방치하면 급성요폐 등 합병증 위험

전립선은 남성에게만 있는 생식기관으로 전체 정액 생산의 30%가 이곳에서 이뤄진다. 60~70대가 되면 비대 증상이 나타난다. 50대가 넘은 남성의 절반 이상이 전립선비대증으로 인한 배뇨의 불편함을 경험한다고 알려졌다. 전립선은 나이가 들수록 커지는 특징이 있다. 그 정도가 심해지면 전립선 내부를 통과하는 요도가 압박을 받아 여러 이상 증세가 생기는데, 이것이 전립선비대증이다.

주요 증상은 배뇨 문제다. ▲요도가 좁아져 소변 줄기가 가늘고 힘이 없어지는 ‘세뇨’ ▲한참 기다려야 소변이 나오는 ‘지연뇨’ ▲소변 줄기가 중간에 끊어졌다 다시 나오는 ‘간헐뇨’ ▲배에 힘을 줘야 나오는 ‘복압뇨’ ▲소변을 자주 보는 ‘빈뇨’ ▲소변을 보고도 남아있는 듯한 느낌이 드는 ‘잔뇨’ ▲밤에 자다 소변이 마려워 잠이 깨는 ‘야간뇨’ 등이 있다.

이런 증상이 시작되면 일상생활에서 많은 불편함을 겪게 된다. 잠자리에 들거나 외출하기 전 물 마시기가 꺼려진다거나, 장시간 차를 타고 이동하는 것이 부담스럽다. 외부에 나가서도 화장실을 먼저 확인하는 게 일이다. 야간의 잦은 요의는 숙면을 방해해 수면의 질이 떨어져, 신체와 정신 건강에 문제가 생기기 쉽다. 전립선 이상을 단순한 노화 현상으로 여기고 오래 방치하면 방광에 소변이 가득 차도 나오지 않는 ‘급성요폐’가 발생할 수 있다. 심하면 방광 팽창이 심해져 회복 불가능한 상태까지 이르기도 한다. 또 신장결석, 신부전 등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발기 시에는 혈액공급이 적어져 성 기능 저하로도 이어질 수 있다.

◇꾸준한 온열요법과 케겔운동이 효과적

따뜻한 물로 반신욕이나 좌욕을 하면 혈액순환이 활발해지고 딱딱해진 전립선이 부드럽게 풀어진다. 전립선비대증이 있는 실험군에 매일 2주간 좌욕을 하게 한 결과 60%의 사람에게서 증상이 호전됐다. 전립선 온열 요법은 전립선에 직접 열을 가하는 방식이다. 온열 마사지 효과는 물론 전립선을 정상 상태로 회복시키는 데 효과적이다. 병원에서도 약물요법과 함께 좌욕을 권장한다.

최근 5년간 국내 남성 요실금 환자는 25% 증가했다. 남성의 경우 전립선비대증으로 인해 요실금을 겪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요실금 증상이 지속하면 사람들 만나기가 꺼려지고 바깥 활동도 피하게 된다. 요실금이 생명을 위협하는 질환은 아니지만 삶의 질(質)과 자존감을 크게 떨어뜨리는 원인이 되므로 불편함을 느낀다면 적극적인 관리를 하는 것이 좋다.

요실금 증상 개선에는 근력 강화운동인 ‘케겔 운동(골반저근강화운동)’이 효과적이다. 규칙적으로 매일 꾸준히 하는 게 중요하다. 올바른 케겔 운동을 하려면 소변을 볼 때 중간에 끊어보고 그때 쓰이는 근육이 어디인지 파악해 힘을 주면 된다. 숨을 깊이 들이마시며 수축하기를 10초, 이완하기를 10초 반복한다. 이렇게 하루에 30분 이상 매일 실시한다. 케겔운동은 요실금 증상 개선을 위해 병원에서 권하는 방법이다.

タイトルとURLをコピーしました